두 해 여름

 
 

 10,000

128mm X 188 (B6)
240 pages
에릭 오르세나

열린책들

재고있음

상품 설명

천부적인 유머와 재치, 프랑스의 역사와 말에 대한 애정 어린 글로
전 프랑스 국민의 사랑을 받고 있는 작가 에리크 오르세나의 대표작 <두 해 여름>.
한 번역가가 외딴 섬에서 나보코프가 만년에 쓴 소설
<에이다 또는 아더Ada or Ardor>를 번역하면서 겪은 모험담을 그린 <두 해 여름>은
에리크 오르세나가 젊은 시절에 겪은 실화를 바탕으로 쓴 소설이다.
우아하고 쾌활한 어조로 번역가와 섬사람들 사이의 애정과 우정을 살갑게 그려 낸 이 작품은
번역자들과 언어, 그리고 소중한 추억이 담긴 섬에 바치는 작가의 경의이다.
이 매력적인 소설에서는 행간마다 목덜미를 휘감는 듯한 노스탤지어의 바람이 불어온다.
그 바람결에 언어와 자연이 우리에게 가져다주는 행복이 묻어 오고,
말이 있음으로써 비로소 존재하는 사물의 세계가 자신의 모습을 드러낸다.
옮긴이 이세욱이 풍요로운 우리말로 그 맛과 멋을 고스란히 옮겼다.

세상에서 가장 까다로운 작가 나보코프의 번역을 맡은 남자,
3년 5개월이 지나도록 번역은 시작조차 되지 못하는데…

죽은 친구, 장 콕토를 생각나게 하는 파리가 싫어,
새로운 정착지를 찾아 프랑스 전역을 떠돌던 번역가 질은
브르타뉴 지방의 B 섬이 번역가에게 더할 나위 없이 좋은 <언약의 땅>임을 발견한다.
주민들 모두가 정확한 어휘와 전문가적 표현을 구사하는 풍요로운 말의 고장,
완벽한 기후와 끊임없이 오가는 배들이 언어의 뱃사공인 번역가에게 비할 데 없는 영감을 주는 곳,
간만의 차가 큰 미세기가 하루에 두 차례 밀고 썰면서 머리를 상쾌하게 씻어 주는 곳.
그 섬에 정착한 처음 몇 해 동안, 그는 17마리의 고양이들과 함께 번역에 이의를 제기하지 않는
헨리 제임스, 찰스 디킨스, 제인 오스틴 등 이미 죽은 작가들의 고전들을 번역하며 아주 조용하고 평화롭게 산다.

그러던 어느 날, 질은 파리의 출판인 아르템 파야르로부터 나보코프 만년의 걸작
<에이더 또는 아더>의 번역을 청탁하는 편지를 받게 된다.
동봉한 수표에 눈이 먼 질은 덜컥 그 제의를 받아들이며 환호작약한다.
그러나 고양이들과 벌인 축제는 단 하루 만에 끝나고 만다.
편지 안에는 출판사에서 참고하라고 보낸 나보코프의 성품을 알려 주는 서신들이 들어 있었다.
무작위로 집어든 한 편지에서 나보코프는 파스테르나크의 『닥터 지바고』를
상투적인 멜로드라마라고 맹비난하며 자신을 파스테르나크와 비교하는 것을 그만둘 것을 외치며,
책표지의 도안에까지 시비를 걸고 있었다. 저
자의 자부심과 까다로운 성격에 당황한 질은 <에이다>를 펼쳐 본다.
추억의 잡동사니 속을 나비처럼 이리저리 옮겨 다니며 교태를 부리는 나보코프의 문체에 경악을 금치 못하는 불쌍한 질.
그 후로 3년 5개월이 지난 1973년 4월이 되어서도 질의 번역은 시작조차 되지 못하고,
질은 파리의 출판사에서 보내오는 편지를 뜯어보지도 않고 버린다.
인내심의 한계에 달한 파리의 출판인 파야르는 급기야 B 섬의 우체국장을 임무 태만으로 고소하겠다고 협박하는 지경에 이른다.
게다가 섬의 본당 신부는 나보코프가 <롤리타>라는 추잡한 소설을 써서 교황 성하로부터 비판받은 작가임을 강조하면서
그의 작품을 번역하는 일에 공모자가 되지 말라고 신자들에게 신신당부하는데….
생텍쥐페리의 종손녀인 원예 전문가, 섬에 들어온 만년 박사 학위 준비자들,
아르헨티나에서 온 전직 피아니스트 사진작가 페르난데스,
우체부 등 온 섬사람들이 『에이다』 번역의 소용돌이에 휘말려 들어가는
두 해 여름 동안의 이야기가 생생하고 흐뭇하게 펼쳐진다.

배송정보
로젠택배를 이용하며 기본 배송비는 3,000원입니다.
5만원 이상 구매시 배송료는 무료입니다.
제주도의 경우 기본 배송비는 5,000원이며 무게에 따라 배송비가 달라집니다.
(도서 산간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.)
단, 부피가 큰 상품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으며 해당 상품 페이지에 별도 기재됩니다.

군부대 주문의 경우 취소 처리 합니다. (우체국택배 발송 불가)
화요일~토요일 오후 3시 출고 됩니다.


배송조회
홈페이지 로그인 후 my account에서(PC만 가능) 조회할 수 있습니다.
비회원은 조회가 되지 않습니다.


배송기간
배송기간은 결제일(무통장 입금은 결제완료 확인일)로부터 2~4일입니다. (주말 및 공휴일 제외)
노말에이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기 때문에 온라인 주문 후 1일 이내에
입금이 확인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됨을 알려드립니다.

문의
Tel. 070-4681-5858 | normala.kr@gmail.com
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n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.


<제품 교환 및 환불>
노말에이에서 구입한 제품을 환불 혹은 교환하시려면 구매 후
상품수령일 기준 3일 이내로 QnA 게시판에 글을 남겨 접수해 주세요.
070-4681-5858 / normala.kr@gmail.com
단, 제품의 포장이 뜯어져 있거나 훼손된 경우에는 교환이 되지 않습니다.
단순 변심에 의한 상품 교환은 왕복 배송료(6000원)을 부담하셔야 합니다.


<워크샵 환불 안내>

환불신청방법
1. 환불신청: 유선 혹은 현장방문으로 환불신청 가능
- [신청가능시간 평일 : 11:00 ~ 20:00, 토요일 : 13:00 ~ 20:00 / 일요일 휴무 / 점심시간 11:30 ~ 12:30]
- phone : 070) 4681-5858
현장방문 시, 운영날짜와 시간 참고해서 방문해주세요.

2. 환불처리 : 수강료 결제 수단에 따른 환불처리 과정
- 환불금액은 환불을 신청하신 날짜를 기준으로 정산됩니다.
- 환불신청 시, 입금 받으실 계좌번호 외에 필요한 내용을 알려주시면 해당 계좌로 입금해드립니다.
- 환불처리 소요기간은 환불신청 후 1일~2일 소요됩니다.

모든 워크샵에 적용되는 환불 금액
- 1주일 전 80% 환불
- 6일~4일 전 50% 환불
- 3일~1일 전 30% 환불
- 당일취소 20% 환불

환불 유의사항
1. 환불 신청 시 환불액을 받으실 계좌번호, 은행, 예금주를 알려주시면 해당 계좌로 환불금액을 입금해 드립니다.

카테고리: , 태그: